JJIINN'S ART COMIC
by JJIINN
카테고리
전체
My Diary(일상)
(P)REVIEW(문화생활)
IXUS WORLD(사진)
Recipe(TIP)
미분류
이전블로그
more...
최근 등록된 덧글
무료로 키크게하는 광동..
by 키크는아이 at 07/06
연애술사에서 나오는 오..
by 허정일 at 10/31
hello
by Naomi at 04/06
nice
by Robert at 04/06
nice
by Robert at 04/06
nice
by Robert at 04/06
To 반지삼 : 솔직히 말해..
by JJIINN at 10/14
업뎃은 언제쯤??? 용선..
by 반지삼 at 10/09
To 법원꽃돌이 : 법원장..
by JJIINN at 08/14
겨우겨우 기억해서 인사..
by 법원꽃돌이 at 08/09
이글루 파인더

최근 등록된 트랙백
anal asian sex
by wcmvwqwmpm
asian porn
by fpzwquijk
anal videos
by dvuyieing
sex videos
by jwyyawrm
Asian Girls Sexy
by gxcdfxcm
generic viagra
by rspihjws
anal bbw sex
by ftoimmuml
sex lesbian
by xnwspmbnkpc
lesbian video
by iezphztvh
mptmeszc aidzpizqc ..
by gay hardcore
My Listening Album

김동률
The Second Concert


양방언
도자기 O.S.T.


레이지본
Blue In Green

rss

skin by 봉팔
[MOVIE] 남극일기

K대에서 기숙사 생활시 영화정보에 목이 말랐던 저에게 단비같은 존재가 '스크린' 잡지였습니다. 스크린을 1년 구독하면서 여러 영화소식을 미흡하게나마 얻어낼 수 있었죠. 그당시 '스크린'에서 제작단계부터 지속적으로 취재한 작품이 있었습니다. 그 작품이 바로 '남극일기'입니다. 반지의 제왕에 참여했던 스태프, 공각기동대의 음악감독, 로케이션 선정부터 주욱 관심있게 보도가 되었습니다.

K대 기숙사 생활도 끝내고, 광대한 인터넷망을 통해 여러 영화정보를 듣던중, 남극일기가 크랭크업되었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그때 잠시 기억 저편에 있던 K대 생각이 머리속을 스쳐지나갔고, 그 와중에 남극일기에 대한 관심도 다시금 떠올랐습니다.

2.35:1 시네마 스코프여서 메가박스1관에서 장엄한 남극대륙을 느껴볼려고 했는데 우연하게도 개봉날, 시사회가 당첨이 되서 보고 왔습니다.

저는 요즘에 한국영화가 장르, 소재의 다양화면에서 성장하고 있다는게 만족스럽습니다. 김지운 감독의 '느와르', 김대승 감독의 '사극 스릴러'(특히 PPL하나 받기 어려운 사극을 스크린에 펼쳤다는 뚝심이 대단합니다) '남극일기'는 광활한 남극대륙을 배경으로 삼아 이야기를 펼쳐나갔다는 사실 하나만으로 의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스토리면에서 볼때 '이 이야기를 꼭 남극이라는 곳에서 펼쳐야 되느냐?' 라는 질문이 제기 될 수도 있지만 그것은 창작자의 마음이니깐 논외로 하죠 :) 그러나 남극이란 소재를 이용하여 이 영화가 말하고자 하는 바를 극대화시켰느냐 하는 문제는 집고 넘어가야 하겠습니다. 영화를 보고 나서, '남극이 우리를 미치게 만들었다'라는 광고 타이틀은 그저 허황된 문장으로만 남게되더군요. 남극이 그들을 정말 미치게 만들었는지는 대부분 관객에게 설들력있게 다가오지 않습니다.

초반에 말했듯이 광활한 남극대륙을 롱샷으로 잡아낸것 하나의 그림이 됩니다. 불과 몇년전에 헐리우드 영화에서만 볼수 있던 장면들이 한국영화에서 펼쳐지니깐 기분이 묘하더군요. '이제는 우리나라도 상상한대로 찍어낼수가 있구나'

송강호는 그만의 쿨한 연기를 잘 소화해내며, 유지태는 왠지 어설퍼보이는 그만의 특유한(?) 연기를 선보입니다. 또한 예전에 제가 생각하기에 상반기 최고의 영화인 '순간접착제'의 주인공인 윤제문도 멋진 연기를 보여줍니다.

그러나 이 영화에 대한 기대가 큰 만큼 실망도 많이 클 것 같아 걱정이 됩니다. '역도산'도 흥행실패해서 충격이 클건데 이번작품까지 망하면 차승재대표(싸이더스)도 참으로 난감하겠네요. orz. 이 영화를 보실려고 하는 분들은 기대감을 약간 낮추시면 남극의 재미를 느끼실 수 있을겁니다.

별점:★★★
by JJIINN | 2005/05/19 23:36 | (P)REVIEW(문화생활) | 트랙백(6) | 덧글(4) | ▲ Top
트랙백 주소 : http://jjiinn.egloos.com/tb/133522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lunamoth 3rd at 2005/05/20 00:52

제목 : 남극일기
참 이상했다. 도대체가. 간단한 이야기를 그토록 어렵게 하는 것도 그렇고, 차가운 배경에서 그토록 뜨뜨미지근하게 얘기할 수 있다는 것도 그렇고. 그 다지 감흥을 느낄 수 없는 것은 그럼에 당연한 귀결. 공포의 실체를 느낄 수 없을 뿐더러 영화의 실체또한 느끼기 힘든 영화. 아집이 부른 광기를 설파하기에는 요령부득, 새하얀 풍광만이 눈이 시리도록 만든영화. 이 영화의 범인은 송강호도 아니요 유지태도 아니요, 다름아닌 임필성 감독. [20자평] 남극일기 by 갈림 [MOVIE] 남극일기 by JJIINN...more

Tracked from 925's Li.. at 2005/05/24 14:58

제목 : 남극일기 / Antarctic Journal (20..
Copyright ⓒ 2005 Sidus Pictures. all rights reserved [남극일기]는 충무로에서 꽤 유명했던 프로젝트입니다. 시나리오는 빼어나지만 남극이라는 배경 덕분에, 제작에 들어가기까지 난항을 겪어야 했고요. 제작사가 두 번 교체되고, 여섯 번째 프로듀서를 만나고서야 겨우 본격적인 제작에 들어갈 수 있었다는 사실을 알고 나면, 영화에 대한 궁금증보다 도대체 시나리오가 어느 정도길래 이렇게까지 하는 건가 싶은 생각이 더 강해집니다. 하지만 뽑아져 나온 영화를 놓고 보았을 때는, 글쎄요, [남......more

Tracked from Clara's .. at 2005/05/26 08:42

제목 : [Let's Play with Blogger..
*Play 버튼을 누르시면 재생됩니다. 몇 번을 죽고 다시 태어난대도 결국 진정한 사랑은 단 한번뿐이라고 합니다. 대부분의 사람은 한 사람만을 사랑할 수 있는 심장을 지녔기 때문이라죠. 인생의 절벽 아래로 뛰어내린대도 그 아래는 끝이 아닐 거라고 당신이 말했었습니다. 다시 만나 사랑하겠습니다. 사랑하기 때문에 사랑하는 것이 아니라... 사랑할 수 밖에 없기 때문에 당신을 사랑합니다 호걸님으로 부터 어제 릴레이 바톤을 받았다. 내 인생의 영화... 딱히 하나를 딱 집어내자면... (우연히......more

Tracked from ohymuvoe at 2006/11/07 01:55

제목 : tcxofg
sqtyxthcnta rutbikw jgwuovwh seeohazvqc ...more

Tracked from gay hardcore at 2006/12/04 16:42

제목 : mptmeszc aidzpizqc lcdxmse
gvjfdfccy zijjshmw dmocjojta gixkuynao...more

Tracked from iezphztvh at 2006/12/20 15:06

제목 : lesbian video
kqjrrrzsi khracgokk sooharsyxni dkuzohr vraafanpq axtnnzvi...more

Commented by 925 at 2005/05/24 14:58
정말 말씀하신대로 유지태씨는 항상 어딘가 어색한 느낌이 드는 게 참.. 남극일기에서 대사를 읊는데 중간중간 올드보이가 떠오르더라고요. 하하;;
살짝 트랙백 걸어두고 갑니다. :)
Commented by JJIINN at 2005/05/25 00:09
To 925 : 그 어색한듯한 연기가 유지태의 매력이죠.^^; 트랙백 타고 925님 글 보러갑니다!~
Commented by Clara at 2005/05/26 08:42
어제 "내 인생의 영화"에 대한 포스팅 릴레이 바톤을 받았습니다. 다음 바톤을 누구에게 넘겨드릴까 하고 오랜만에 "랜덤"을 탔는데 이리로 왔네요. 영화 이야기가 가득...!!
다음 바톤을 받아주시겠어요? 우선 트랙백 하나 날릴께요..^^
Commented by JJIINN at 2005/05/26 23:09
To Clara : 바톤 잘 받았습니다. 저에게 바톤을 넘겨주셔서 감사~ 블로그가서 글을 남겼는데 안올라가네요.ㅠ.ㅠ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